2018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 폐막

입력 : 2018.10.18 17:35

LG전자와 한국여자야구연맹이 공동 주최한 ‘2018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가 4주간의 대장정을 성공리에 마무리하며 11일 폐막했다.

지난달 20일 개막한 이번 대회에는 총 39개 팀 선수 830여 명이 참가해 열띤 경합을 펼쳤다. 올해로 6회를 맞는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는 국내 최대 규모의 여자야구대회다.

11일 경기도 이천 ‘LG챔피언스파크’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챔프리그는 ‘나인빅스’와 ‘블랙펄스’가 승부를 펼쳐 ‘나인빅스’가 11대5으로 이기고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퓨처리그에서는 ‘헤머스스톰’이 ‘떳다볼’을 14대10으로 이겨 우승을 차지했다.

챔프리그 우승팀 ‘나인빅스’의 손예림 감독은 “여자야구가 발전할 수 있도록 힘써준 LG전자와 한국여자야구연맹에 감사한다”며 “여자 야구선수들이 더 많은 경기에서 뛸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인터넷뉴스솔루션 데모페이지 입니다.
등록된 기사는 테스트용이며 비회원이 복사한 자료일 수 도 있습니다.
박준구 기자 test@test.co.kr
© 넷퓨 신문사 & newswb.netfu.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47410

스포츠 많이 본 기사

  1. 1남자 피겨 최고 기대주 차준환 선수 공식 후원
  2. 2‘2018 WBSC 여자야구월드컵’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후원
  3. 3‘문창진 결승골’ 올림픽대표팀, 요르단 꺾고 4강 진출
  4. 4‘아시아 프로야구 챔피언십 2017’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공식 후원
  5. 5박지성이 대표팀에서 보여준 기술들
  6. 6메이저 골프대회 ‘에비앙 챔피언십’ 빛낸 超프리미엄 ‘LG 시그니처’
  7. 7한화, 탈보트와 재계약 포기 '왼손 투수 물색'
  8. 8현대자동차 올해 첫 몬테카를로 랠리 3위 쾌거
  9. 9KIA 지크, "프리미어 호투, KBO 리그에서도 "
  10. 10U-19 대표팀 올해 첫 소집, 17세 월드컵 참가 선수 6명 발탁